::: 스타전자 :::


  제품안내

















 게임제공업소 자동진행장치 사용 금지 위반 시, 최대 허가·등록 취소 또는 영업 폐쇄

2020-07-20 11:18:46, Hit : 747

- Download #1 : [0720]문체부보도자료_자동진행장치+사용+시+강화된+행정처분기준+적용.hwp(542.5 KB), Download : 3

보도일시

배포 즉시 보도해 주시기 바랍니다.

총 2쪽(붙임 1쪽 포함)

배포일시

2020. 7. 20.(월)

담당부서

콘텐츠정책국 게임콘텐츠산업과

담당과장

박승범(044-203-2441)

담 당 자

사무관 조용대(044-203-2446)

주무관 서유정(044-203-2447)

 

 

 

 

게임제공업소 자동진행장치 사용 금지 위반 시,

최대 허가‧등록 취소 또는 영업 폐쇄

- 7. 20.()부터 강화된 행정처분기준 적용 -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박양우, 이하 문체부)는 게임제공업소에서 금지된 ‘자동진행장치’ 사용 시 강화된 행정처분기준이 적용되는 내용으로 개정된 「게임산업진흥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이 2020년 7월 20일(월)부터 시행된다고 밝혔다.

 

자동진행장치(속칭 오락실 똑딱이)는 「게임산업법」 시행령 개정을 통해 2020년 5월 8일부터 게임제공업소에서 사용하는 것이 금지됐다. 오락실 똑딱이가 게임의 진행 속도를 빠르게 하고, 과도한 금액 투입을 유도해 결과적으로 불법 환전으로 이어지는 등, 사행심을 조장해 왔기 때문이다.

 

그러나 위반할 경우 적용되는 행정처분기준이 약해* 현장 실효성 확보는 다소 미흡했다. 이에 문체부는 행정처분기준을 강화키로 했다. 기존에는 4차례 위반 시에도 영업정지 1개월에 그쳤지만, 앞으로는 1차 위반 시 영업정지 1개월, 3차 위반 시에는 허가‧등록 취소 또는 영업 폐쇄까지 적용된다.

* 현행기준: 1경고 / 2차→영업정지 5일 / 3차→영업정지 10일 / 4차→영업정지 1월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앞으로도 게임산업 진흥과 건전한 게임문화 확립을 위해 규제를 지속적으로 정비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붙임 「게임산업진흥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 일부 개정령안

 

이 자료에 대하여 더욱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문화체육관광부

게임콘텐츠산업과 사무관 조용대(☎ 044-203-2446) 또는 주무관 서유정

(☎ 044-203-2447)에게 연락해 주시기 바랍니다.

붙임

 

게임산업진흥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 일부 개정령안

 

게임산업진흥에 관한 법률 시행규칙 일부를 다음과 같이 개정한다.

별표 5 제2호라목8)다)를 라)로 하고, 같은 8)에 다)를 다음과 같이 신설한다.

위반사항

근거법령

행정처분기준

1차 위반

2차 위반

3차 위반

4차 위반

라. 법 제28조에 따른 준수사항을 위반한 때

법 제35조제1항제4호 및 제2항제5호

 

 

 

 

8)영 별표 2에 따른 준수사항을 위반한 때

 

 

 

 

 

)일반게임제공업자, 청소년게임제공업자, 인터넷컴퓨터게임시설제공업자 및 복합유통게임제공업자가 게임물의 버튼 등 입력장치를 자동으로 조작하여 게임을 진행하는 장치 또는 소프트웨어를 제공하거나 게임물 이용자가 이를 이용하게 한 경우

 

영업정지 1개월

영업정지 3개월

허가ㆍ등록취소 또는 영업폐쇄

 

)그 밖에 영 별표2를 위반한 때

 

경고

영업정지

5일

영업정지

10일

영업정지

1개월

 

부 칙

 

제1조(시행일) 이 규칙은 공포한 날부터 시행한다.

제2조(행정처분의 기준에 관한 경과조치) ① 이 규칙 시행 전의 위반행위에 대하여 행정처분의 기준을 적용할 때에는 별표 5 제2호라목8)다)의 개정규정에도 불구하고 종전의 규정에 따른다.

② 이 규칙 시행 전의 위반행위로 받은 행정처분은 별표 5 제2호라목8)다)의 개정규정에 따른 위반행위의 횟수 산정에 포함하지 않는다.






5008
  게임장 경품 상한 1만원으로 인상…경품에 생활용품 추가 
85 2020-08-03
5007
  지난달 민생침해범죄 7834명…집중수사로만 290명 검거 
50 2020-08-03
  게임제공업소 자동진행장치 사용 금지 위반 시, 최... 
747 2020-07-20
5005
  게임장·오락실·목욕탕·장례식장 등 광주 지하 고위험시설 집합금지 행정명령 
317 2020-07-13
5004
  임대인 탈쓰고 거짓소송… 불법게임장 '끝판왕' 
313 2020-07-13
5003
  경북경찰, 불법 사행성 게임장 단속…구미서 6건 적발 
246 2020-07-07
5002
  불법오락실 뒤 봐주고, 들키자 조폭에 SOS…그 경찰의 최후 
311 2020-07-01
5001
  [형사] '오락실 단속무마 대가'로 2,000만원 받아 경찰관에 전달…제3자뇌물... 
241 2020-07-01
5000
  경찰, 7월 한달 간 '민생침해범죄' 집중 단속 
473 2020-07-01
4999
  경기 불황 틈타 ‘우후죽순’…성인PC방서 불법 환전 성행 
271 2020-07-01
4998
  문 대통령 “민생침해·사행성 범죄, 초기부터 강력 대응” 
412 2020-06-26
4997
  시민단체, 게임위원장 검찰 고발…"사행성 게임 규제 풀어줘" 
351 2020-06-26
4996
  검찰, 오락실 단속 정보 흘려준 경찰 등 무더기 기소 
200 2020-06-26
4995
  인천지역 성인오락실 ‘불법 환전’ 여전 
373 2020-06-13
4994
  "오락실에 불 지른다" 협박 50대 대치 끝 체포 
310 2020-06-13
4993
  불법 오락실 업주에 뇌물수수 전직 경찰 징역형 
222 2020-06-13
4992
  게임 등급분류 묶자니 ‘이용자반발’ 풀자니 ‘바다이야기’ 
457 2020-06-13
4991
  진해서 사행성 게임기 126대 역대급 게임장 단속 
291 2020-06-13
4990
  게임업계 직장인 10명 중 7명은 현재 "과로 중" 
362 2020-05-25
4989
  불법오락실 업주에게 경찰의 단속 정보를 알려준 현직 경찰관이 구속 
292 2020-05-25

1 [2][3][4][5][6][7][8][9][10]..[251]




개인정보취급방침 SSL보안서버작동중